도로점용료 징수조례안 시의회에 상정
도로점용료 징수조례안 시의회에 상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도로 점용료를 기한내에 내지 않을 경우 가산금을 부과하고, 잘못 거둔 점용료에 대해선 연 8%의 이자를 합쳐 환불해 주기로 했다.



시는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도로점용료 징수조례(안)’을 마련해 오는 20일 열릴 예정인 인천시의회에 상정, 의결되는 대로 시행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이 개정안에 따르면 도로점용료를 납기내에 내지 않을 경우 한차례 독촉한 뒤 점용료의 5%를 가산금으로 부과 한다.



또 이용중인 도로가 비영리 목적의 주택 출입로이거나 재해 및 기타 사정 등으로 농작물 재배용 도로(도시계획상 도로부지 포함) 면적이 50% 이상 상실된 경우 점용료를 전액 면제해 줄 방침이다.



/이영철기자 wyatt@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