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있어요’ 박한별, 티셔츠 벗으며 지진희 유혹 “자고 가요, 손만 잡고 잘게요”
‘애인있어요’ 박한별, 티셔츠 벗으며 지진희 유혹 “자고 가요, 손만 잡고 잘게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애인있어요 박한별 지진희, 방송 캡처

‘애인있어요 박한별 지진희’

배우 박한별이 옷을 벗으며 지진희를 유혹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SBS ‘애인있어요’에서는 강설리(박한별 분)와 최진언(지진희 분)의 아슬아슬한 불륜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진언은 강설리가 고아라는 사실을 알고 그의 집 앞을 찾아갔고, 강설리는 유부남 최진언에게 자신의 집에서 소주를 마시자고 제안, 최진언이 강설리의 집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이 모습을 목격한 도해강(김현주 분)은 자신의 남편인 최진언에게 전화를 걸었다.

도해강은 “여보 어디야?”라고 물었고 최진언은 “연구실이다. 밤을 샐 거 같아. 기다리지 말고 자”라고 답하며 전화를 끊었다.

이후 강설리는 최진언을 바라보며 옷을 벗기 시작했다.

이에 최진언은 “강설리, 너 임마, 너 이자식, 너 금지야. 접근 금지야”라며 “입 닫아. 말도 금지야. 아무 말도 하지마. 거기 앉아”라고 강설리의 유혹을 제지했다.
 
하지만 최진언은 강설리의 “자고가요. 손만 잡고 잘게요”라는 말에 하룻밤을 함께 보냈다.

이날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애인있어요 박한별 지진희, 불륜장면을 주말 저녁에 봐야 한다니", "애인있어요 박한별 지진희, 김현주 불쌍해", "애인있어요 박한별 유혹에 안넘어갈 수 없겠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예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