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시즌10승 도전에 또 실패
박찬호 시즌10승 도전에 또 실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찬호(27.LA 다저스)가 시즌 10승 달성에 또 실패했다.



박찬호는 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퀄컴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 6이닝동안 7안타를 맞고 6실점(5자책), 패전 투수가 됐다.



지난달 1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에서 5연승하며 9승을 올린 이후 3경기 연속 승수 추가에 실패, 시즌 9승5패가 됐고 방어율도 종전 4.17에서 4.34로 나빠졌다.



볼넷을 2개밖에 내주지 않고 삼진도 8개나 잡아냈으나 결정적인 순간에 폭투가 나와 실점의 빌미가 됐다.



3회까지 채드 크루터의 1점 홈런 등에 힘입은 2-0의 리드에서 삼진 6개로 호투하던 박찬호는 4회 첫 타자인 코리 드한에게 중전 안타를 맞고 무너지기 시작했다.



초반 페이스를 지키지 못한 박찬호는 6회에서도 우중간 2루타를 치고 나간 분이위키 곤잘레스의 내야 땅볼로 3루에 간 뒤 리베라의 희생 플라이로 홈을 밟아 모두 6점을 내주고 2-6으로 뒤진 7회 오난 마사오카와 교체됐다.



박찬호의 부진과 함께 타선이 침묵한 다저스는 8회 1점을 더 내줘 2-7로 패했다.



박찬호는 올 시즌 전반기 마지막 등판이 될 10일 새벽 5시 시애틀 메리너스전에서 다시 10승에 도전한다. /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