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교축구 계남-오산성호 우승 맞대결
초등교축구 계남-오산성호 우승 맞대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계남초와 오산 성호초가 제32회 경기도교육감기 초등교축구대회에서 우승을 놓고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계남초는 14일 부천 시민운동장에서 벌어진 대회 5일째 준결승전에서 ‘골잡이’ 최성섭의 2골 수훈에 힘입어 광명 광덕초를 2대1로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했다.



대회 첫 우승에 도전하는 계남초는 경기시작 1분만에 선취골을 뽑아 가벼운 출발을 보였다.



광덕초의 서재덕이 페널티지역 안에서 핸들링 반칙을 범해 얻은 페널티킥을 최성섭이 침착하게 차넣어 기선을 제압했다.



그러나 계남초는 초반 상승세를 잇지 못하고 전반 13분 광덕초에 동점골을 허용했다.



좌중간에서 서재덕이 문전으로 센터링한 순간 계남초 골키퍼가 앞으로 나온 틈을 이용, 김현수가 인사이드킥으로 가볍게 밀어넣어 1대1 동점을 만들었다.



후반 중반까지 팽팽한 접전을 이어가던 계남초는 경기종료 2분전 골에리어 정면에서 얻은 프리킥을 이날 승리의 수훈갑인 최성섭이 멋지게 성공시켜 결승골을 기록했다.



한편 앞선 경기에서 성호초는 수원 율전초와 50분간 득점없이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3대2로 신승, 결승에 올랐다.



◇5일째 전적



▲준결승전



계남초 2(1-1 1-0)1 광덕초



성호초 0-0 율전초



/황선학기자 hwangpo@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