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 교정해주는 골프연습기 개발
스윙 교정해주는 골프연습기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골퍼처럼 정확하고 멋진 샷을 할 수 있도록 스윙을 교정해주는 전자식 골프연습기가 개발됐다.



이통전자산업(사장 권문연·부천시 원미구 상동 319의23)이 2년여만에 개발한 골프연습기 겸용 전자수첩인‘골프마스터’는 스윙의 일관성을 도와주는 제품으로 출시 두달만에 국내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제품은 스윙시 습관적으로 발생하는 헤드업과 정확한 스윙리듬에 맞지 않는 템포(백스윙시간)가 슬라이스와 훅은 물론 비거리가 일정치 않은 스윙을 만드는데서 착안됐다.



이에 골프마스터는 보조스윙연습기가 아닌 실제스윙으로 호흡을 맞춰가며 좋은 습관의 골프스윙으로 교정해준다.



실내든 실외든 어떤 골프연습장에서도 골퍼들의 스윙속도와 비거리를 잴 수 있고 헤드업이 되지 않도록 임팩트 순간 적외선 눈에서 불빛이 나온다.



특히 골프채번호와 최고비거리, 템포, 클럽헤드, 스피드, 볼의 비거리, 총스윙 연습타수, 현재시간, 스윙연습시간 등 여러가지 정보를 동시에 디스플레이에 표시해 골퍼들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특히 이 제품은 디스플레이 부분을 따로 떼어내면 언제나 휴대할 수 있는 골프관리 전자수첩으로 변신한다.



이 전자수첩에는 국내 대다수 골프장의 실제코스 310여개의 자료와 연락처, 주소가 내장돼 있어 처음 가는 골프장이라도 코스정보를 미리 보고 라운드에 임할 수 있고 라운딩마다 본인은 물론 동반자의 스코어를 1천600여회까지 입력해준다.



이는 주1회 라운드를 한다면 30년간 스코어를 관리해 주는 셈.



권문연사장은 “연습장이나 필드를 막론하고 골프에 관한 모든 정보를 담아 골퍼들에게 이 기기 한대면 골프에 대한 모든 것이 해결된다는 신뢰감을 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상기자 hsshin@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