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문희준 “故 신해철 선배님, 어려울 때 도와주셨던 아버지 같은 분”
‘불후의 명곡’ 문희준 “故 신해철 선배님, 어려울 때 도와주셨던 아버지 같은 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희준1.jpg
▲ 사진=불후의 명곡 문희준, 방송 캡처


불후의 명곡 문희준.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 고정 MC로 출연하고 있는 가수 문희준이 故 신해철과의 애틋한 사연을 언급했다.

그는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불후의 명곡’의 ‘故 신해철 작고 1주기 특집’에 나와 하동균과 정동하의 무대를 감상한 뒤 “나는 신해철 선배님 때문에 음악을 시작했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과거 앨범 작업을 하면서 9개월 간 집에서만 갇혀 있던 적이 있다. 그 때 신해철 선배님께서 꾸준히 연락을 해주셨다. 하루는 나를 불러내서 ‘너 나를 존경하니? 내가 좋다고 했으니 이제 용기를 가지게 할 수 있겠지?”라고 하셨다. 주기적으로 나를 도와주셨던 선배님이고, 나의 아버지 같으신 분이다”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