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나물 농약사용 허용파문 관계자 문책
콩나물 농약사용 허용파문 관계자 문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보>농촌진흥청이 콩나물에 대한 농약사용을 허용할 것이라는 보도와 관련, 김성훈 농림부장관은 28일 이은종 농촌진흥청장을 긴급 소환, 관련 간부를 엄중 문책하라고 지시했다.



김 장관은 “국민 생명과 건강에 직결되는 중요 사항을 농진청장이 최종 결정하기도 전에 누설돼 파문을 일으켰다”며 농진청 산하 농업과학기술원장 등 5명의 경위서를 받고 핵심간부를 인사조치 하도록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농진청은 27일 국민적 정서 등을 감안해 농약사용을 허용하기로 결정한 바 없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농림부, 농진청 관계자들은 “해당 위원회에 참여하고 있는 일부 교수와 농약업체가 연결돼 콩나물콩에 대한 농약 사용을 사실상 허용키로 했으나 파문이 커지자 결정을 번복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정근호기자 ghjung@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