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포천군 남녀 '정상 동행'
김포시.포천군 남녀 '정상 동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와 포천군이 생활체육 골프 동호인들의 축제인 제2회 경기도지사기 생활체육골프대회에서 남녀 단체전 정상에 동행했다.
김포시는 1일 포천 아도니스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남자부 단체전에서 217타를 기록, 안산시와 고양시(이상 221타)를 여유있게 따돌리고 패권을 안았다.
또 여자부 단체전에서 포천군은 홈 코스의 잇점을 살려 236타를 마크, 안산시(241타)와 남양주시(243타)를 제치고 역시 정상에 올랐다.
한편 남자 개인전에서는 안영교(김포시)가 4언더파 68타로 조경윤(성남시·70타)과 장인성(안산시·71타)을 각각 2타, 3타차로 제치고 우승, 2관왕을 차지했다.
여자부 개인전에서는 이영란(남양주시)이 2오버파 74타로 윤문자(포천군·76타)와 이혜숙(안산시·78타)을 가볍게 누르고 우승트로피를 안았다.
/황선학기자 hwangpo@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