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예대상 유재석…“내년엔 모든 국민이 꽃길을 걷길”
MBC 연예대상 유재석…“내년엔 모든 국민이 꽃길을 걷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재석1.jpg
사진_연합뉴스

MBC ‘무한도전’을 11년째  이끌고 있는 방송인 유재석(44)이 올해 MBC 연예대상을 받았다. 

유재석은 2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사옥에서 열린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올해 최고의 MBC 예능인이 됐다. 

KBS, SBS 연예대상을 김종민과 신동엽에게 넘겨준 유재석은 MBC 연예대상 수상으로 무관을 피했다. 유재석의 연예대상 수상은 지상파 3사를 합해 총 13번째다. 

유재석은 수상 소감에서 “상을 받으면 받을수록 미안한 마음이 커진다”면서 “김구라, 김성주, 정준하에게 미안하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정형돈을 비롯해 (앞서 하차한) 노홍철과 길 모두 시청자들이 허락할 때 다같이 ‘무한도전’을 했으면 좋겠다”며 “내년에는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이 꽃길을 걷는 한 해가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최우수상은 ‘무한도전’ 정준하, 나 혼자 산다‘와 ’우리 결혼했어요‘ 이국주(버라이어티), ’일밤-복면가왕‘ 김성주(뮤직·토크쇼)에게 돌아갔다.  

우수상은 ’일밤-복면가왕‘ 유영석과 솔비(뮤직·토크쇼), ’일밤-진짜 사나이‘ 허경환, ’나 혼자 산다‘ 박나래(버라이어티)가 받았다. 

연출자들이 뽑은 PD상은 ’라디오스타‘ ’일밤-복면가왕‘ ’마이 리틀 텔레비전‘의 김구라가 수상했다. 시청자 투표로 선정한 올해의 예능 프로그램상은 ‘무한도전’이었다. ‘무한도전’은 3년 연속 올해의 예능상을 받았다. 

성남=강현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