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 신지와 애인 사이냐? 폭풍 당황…탤런트와 과거사 꺼내자
‘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 신지와 애인 사이냐? 폭풍 당황…탤런트와 과거사 꺼내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 신지와 애인 사이냐? 폭풍 당황
▲ SBS ‘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 신지와 애인 사이냐? 폭풍 당황
지난 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등장한 김종민이 김건모 어머니로부터 난감한 질문을 받고 곤혹스러워 하는 모습을 보였다.

신동엽이 뒤늦게 도착하자, 어머니들은 신동엽이 안오는 줄 알았다며 가벼운 농담을 건넸다.

이어 서장훈은 이 자리가 정말 영광스럽다며 2개 방송사 옌예대상 수상자가 나란히 자리했다고 하자, 신동엽과 김종민은 서로 축하의 악수를 나눴다.

서장훈은 김종민의 몸이 백일된 아가의 몸(왁싱)이라고 하자, 어머니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그러자 김종민은 외국인 친구가 없어도 된다고 해서 왁싱을 했다고 하자, 토니안 엄마는 귀가 얇다며 그러면 나중에 재산 다 털린다고 충고했다. 이에 신동엽은 벌써 꽤 털렸다고 동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건모 어머니는 김종민이 개그맨이냐, 가수냐며, 소속이 분명하지 않다며 예능인이 어울린다고 말했다.

이어 코요테 신지와 친한거 같은데 애인 사이냐고 물었고 김종민은 가족이라고 말하며 난감한 표정을 지었다. 또 탤런트하고 사귀지 않았냐는 질문을 이어가 신동엽이 진땀을 빼며 말리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