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 윤정수, 단식원 탈출 폭풍 먹방…엉뚱한 단식원 효과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 윤정수, 단식원 탈출 폭풍 먹방…엉뚱한 단식원 효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 윤정수, 단식원 탈출 폭풍 먹방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 윤정수, 단식원 탈출 폭풍 먹방
지난 1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박수홍과 윤정수가 단식원을 탈출해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박수홍는 윤정수와 끝내 배고품을 참지 못하고 단식원을 탈출한 후 어둠속을 달려 첫번째로 발견한 식당으로 들어갔다.

식당에 자리를 잡은 박수홍은 송어회에 소머리국밥, 도가니탕, 청국장, 삼겹살 2인분 등을 주문했고, 두명이 먹기엔 너무 많은 양에 식당 주인마저 당황했다.

이들은 잘익은 삼겹살에 명이나물을 싸서 폭풍 먹방을 시작했고, 엄청난 양의 음식을 먹어치우기 시작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차태현은 “맛있게 먹으러 갔구나”라고 했고, 신동엽은 “맛집탐방”이라고 거들었다.

윤정수는 “단식원 효과가 만점”이라고 식사를 멈추지 않았고, 박수홍은 “입맛 떨어진 사람들 단식원으로 오라고 해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