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소래포구 화재 피해 가정 교육비 지원
인천시교육청, 소래포구 화재 피해 가정 교육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교육청은 20일 박융수 교육감권한대행 주재로 긴급회의를 열고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 피해 가정의 초·중·고등학생 교육비를 지원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고등학생에게 2017학년도 입학금과 수업료, 학교운영지원비, 급식비를 전액 지원한다. 또 초·중·고등학생 모두에게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연간 60만 원)과 수학여행, 수련활동 등 체험학습비를 준다.

시교육청은 지원 대상 학생들이 파악되는 대로 해당 학교에 관련 예산을 배부하고, 피해 가정 학생들이 누락되지 않도록 인천시ㆍ남동구와 협의키로 했다.

박 교육감 권한대행은 “화재 피해 상인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른 시일 내에 피해 학생 현황을 파악해 적시에 교육비가 지원되도록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주영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