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임당 빛의 일기’ 18회, 이영애와 오윤아 최고의 고려지 경합
‘사임당 빛의 일기’ 18회, 이영애와 오윤아 최고의 고려지 경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18회
▲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18회
23일 방송될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18회에서 명국 칙사의 제안으로 사임당(이영애)과 휘음당(오윤아)은 고려지에 그림을 그려 최고의 종이가 무엇인지 승부를 가른다. 

그림을 그리려던 사임당은 뭔가 이상한 것을 발견하고, 휘음당은 불안한 마음을 드러낸다.

“우리 양류지소가 고려지 경합에서 우승하였습니다”. 결국 경합은 사임당의 승리로 끝이 난다. 

이겸(송승헌)은 그간 있었던 민치형(최철호)의 악행을 중종(최종환)에게 고하여 죗값을 받게 한다. 

2년 후, 사임당은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데...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18회는 23일(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