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17부, 조여정 임세미 살인혐의로 긴급체포
‘완벽한 아내’ 17부, 조여정 임세미 살인혐의로 긴급체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7부
▲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7부
24일 방송될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7부에서 재복(고소영)은 나미(임세미) 살인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체포된다.

재복은 자신이 갔을땐 이미 임세미가 숨을 거둔 상황이었다고 말하고, 은희(조여정)은 남편과 같이 있었다고 진술한다.

그 사이 정희(윤상현)는 원재(정수영)집에서 진욱이(최권수)와 혜욱이(김보민)를 데려 온다. 재복이 없는 사이 애들을 돌보겠다고 하자, 재복은 무슨 권리로 그러냐며 반대한다.

덕분(남기애)는 뭔가 기분이 좋지 않다며 불길한 기운을 느끼고, 집으로 경찰이 찾아와 은희를 나미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긴급체포한다.

한편, 봉구(성준)는 사라진 나미(임세미) 핸드폰의 행방을 찾기 위해 노력하는데...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17부는 24일(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