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지역 62번째 국공립 '이매동 어린이집' 개원
성남지역 62번째 국공립 '이매동 어린이집' 개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남시_62번째_국공립_이매동어린이집_개원_(1)
성남지역의 62번째 국공립 이매동어린이집이 23일 오후 3층 강당에서 원생과 학부모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식을 열었다. 

이매동어린이집 지난해 1월부터 지난 1월 말까지 38억 원이 투입돼 전체면적 1천185㎡에 지하 1층, 지상 3층 등의 규모로 건립됐다. 보육실 9개, 교재교구실, 조리실, 자료실, 교사실, 강당 등을 갖췄다.

앞서 신입 원생 127명을 받아 지난 3월 2일부터 운영 중이다. 보육시간은 오전 7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다. 만 0∼5세 원생들은 보육 시간 중 3층 대형 강당(132㎡)에서 체육과 오감놀이 등 특별활동을 자유롭게 즐기고 옥상에 마련된 텃밭(132㎡)에 상추와 오이 등을 심어 자연친화활동도 펼친다.

이매동어린이집은 현재 보건복지부 사회적협동조합 인증 절차를 밟고 있다. 인증되면 위례1어린이집, 서현2어린이집 등에 이어 3번째 사회적협동조합 형태 어린이집이 된다. 이매동어린이집 개원으로 성남시의 국공립어린이집은 법인어린이집 6곳을 포함해 모두 68곳으로 늘었다. 

보육 정원은 5천302명이다. 사립까지 합치면 모두 711곳(국공립 68곳, 민간 205곳, 가정 395곳, 직장 43곳)에서 2만2492명의 영유아를 보육한다. 시는 연내 판교테크노(8월 예정), 여수동(10월 예정), 위례2(10월 예정) 등 국공립어린이집 3곳을 추가 개원할 예정이다.

▲ 성남시_62번째_국공립_이매동어린이집_개원_(6)
▲ 김옥인_성남시복지보건국장(맨_왼쪽)이_이매동어린이집_원생,_선생님들과_사진_찍고있다
▲ 김옥인 성남시복지보건국장(맨 왼쪽)이 이매동어린이집 원생, 선생님들과 사진 찍고있다
▲ 이매동어린이집_원생들2

성남=문민석ㆍ강현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