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원경과 이혼’ 박현정, 드라마 복귀…‘꽃피어라 달순아’ 순애보 연기
‘양원경과 이혼’ 박현정, 드라마 복귀…‘꽃피어라 달순아’ 순애보 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의 박현정이 첫 방송부터 시선을 집중시키는 감정연기로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14일 방송된 ‘꽃피어라 달순아’ 1회에서는 송연화(박현정 분)가 최재하(최철호 분)를 향한 진실된 사랑을 보여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토록 바라던 송인 제화의 개업으로 송연화는 누구보다 기뻐했고, 연인 최재하가 개업 후 처음으로 만든 하늘색 구두를 선물해줘 행복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그가 스승의 유해를 찾으러 만주로 떠난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전해 분위기가 반전됐다.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 그녀는 자신의 목숨을 걸어서라도 그와 함께 가겠다는 강인함으로 진정한 사랑꾼의 면모를 과시했다.  

뒤이어 반드시 돌아오겠다는 약속을 하고 떠난 최재하를 6년 동안 기다리는 그녀의 모습을 안타깝게 지켜보고 있던 어머니 금선(정영선 분)이 3년 전 최재하가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전하며 피 묻은 옷을 보여주었다. 

예상치 못한 소식에 놀란 그녀는 현실을 부정하다 끝내 울음을 터트려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방송 말미에 누군가가 그녀의 집에 문을 두드리며 찾아와 묘한 긴장감이 돌아 앞으로 이어질 전개에 호기심을 더했다. 
 
‘꽃피어라 달순아’는 매주 월~금 KBS2에서 오전 9시에 방송된다. 

한편 박현정은 슈퍼탤런트 출신으로 개그맨 양원경과 합의이혼 한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