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아르바이트생 평균 시급은 7천289원
올해 아르바이트생 평균 시급은 7천289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르바이트생들은 주 평균 22시간을 근무하고 한 달 평균 68만 7천 원의 수입을 올리는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에 따르면 아르바이트 소득이 있는 전국 남녀 3천76명을 대상으로 올 2·4분기 소득·근무시간 등을 조사한 결과 평균 시급은 7천289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올해 법정 최저임금(6천470원)보다 12.6% 많은 것이며 지난해 같은 기간의 7천40원과 비교해서도 3.5% 증가한 수치다. 다만 상승률은 올해 최저임금 상승률(7.3%)에는 훨씬 못 미쳤다.

전국 아르바이트생들의 월평균 소득은 68만 7천558원으로 1년 전(66만 3천768원)보다 3.6% 증가했다. 이는 10대와 40대의 아르바이트 근로시간이 비교적 큰 폭으로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10대의 주 평균 근로시간은 17.5시간으로 전년 동기보다 4.2시간이나 증가했고 40대도 5.5시간 늘어난 30.9시간에 달했다.

조사 대상 아르바이트생 전체의 주 평균 근로시간은 22시간으로 1년 전보다 0.3시간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 월평균 소득은 서울이 가장 많았으며 경기도는 서울과 인천, 부산에 이어 네 번째였다. 세부적으로 ▲서울 71만 7천631원 ▲인천 71만 5천610원 ▲부산 68만 3천686원 ▲경기 68만 3천546원 ▲대전 68만 1천633원 등이었다. 성별로는 남성과 여성의 월평균 소득은 각각 78만 6천397원, 63만 1천491원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19.7% 적었다.

조성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