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창립 20년주년 맞아 2040 비전 선포…“행복한 도시의 시작, 함께 하는 경기도시공사”
경기도시공사, 창립 20년주년 맞아 2040 비전 선포…“행복한 도시의 시작, 함께 하는 경기도시공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71121_164623
▲ 김용학 경기도시공사 사장이 21일 경기도 문화의 전당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식에서 2040 미래 비전을 선포하고 있다.

경기도시공사는 창립 20주년 기념식을 통해 ‘행복한 도시의 시작, 함께 하는 경기도시공사’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했다.

경기도시공사는 21일 경기도 문화의 전당 소극장에서 김용학 경기도시공사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500여 명과 이재율 경기도 행정1부지사, 염동식 경기도의회 부의장, 신항철 경기일보 대표이사 사장, 전 경기도시공사 사장단, 전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40 비전 선포식을 갖고 창립 20년의 공과를 돌아보고 앞으로 20년의 미래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창립 기념식 1부는 20주년 기념 테마영상 상영과 남경필 경기지사와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 손학구 전 지사, 김문수 전 지사, 더불어민주당 권칠승 의원(화성병) 등의 축하 영상 상영됐으며 유공자 표창과 사가 제창의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김용학 사장은 2040 미래전략 목표로 ‘맞춤형 주거복지’, ‘공유기반 도시재생’, ‘스마트시티 선도’, ‘상생협력기반 지역경제활성화’을 발표했다.

또한 ‘사회적 책임과 가치를 최우선으로 하는 지속가능경영’이 전략목표의 실행원칙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ISO 26000기반의 4개 부문 20가지 실천 과제 추진을 약속했다.

첫째 약속은 상생협력 가치를 최우선한다는 것이다. 세부 실천 과제로 ▲동반성장을 위한 상생협력위원회 구성 ▲산업생태계 조성 등으로 일자리는 2021년까지 8만 8천개 창출 ▲사회책임조달 활성화(장애인·여성·사회적 기업) ▲고객 민원 사전반영 프로세스 확립 ▲고객의 합리적 선택을 위한 제품정보 책임제 도입 검토 등을 제시했다.

둘째 약속은 사회적 책임 기반을 구축한다는 것이다. 세부 과제로 ▲사업장별 노사 인권진단 실시 ▲사회적 책임 서약 선포 ▲사회적 책임 성과관리제 ▲지방 개발공사 최초 반부패 국제기준(ISO 37001) 인증 추진 ▲공정계약 문화 실현(갑을 없는 계약) 등을 내놓았다.

셋째 약속은 나눔과 신뢰의 미래를 가꾸는 것이다. 세부 과제는 ▲신규사업 주민 직접 제안(가칭 온라인 도민생각) ▲주민환경개선 지원사업 확대 ▲환경통합시스템(환경정보 공개) ▲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2017~’2021년까지 신재생에너지 설치량 5MW) ▲자율주행 실증단지(스마트시티) 조성 ▲남북교류협력 통일 플랫폼 구상 등이다.

마지막 약속은 일과 삶의 조화로운 균형을 도모해 가겠다고 밝혔다. 세부 과제는 ▲일자리 차별해소 및 고용개선(비정규직 전환) ▲일과 가정의 양립 문화 확산(배우자 출산휴가 의무제) ▲지역사회 교육프로그램 ▲근로자 안전 사고제로 사업장 구현 등을 제시했다.

경기도시공사가 향후 20년 지속가능경영 체제를 위해 도입한 ISO 26000은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으로 인권, 노동, 환경, 공정거래, 소비자, 지역사회 참여와 발전, 그리고 조직 지배구조를 7대 의제로 다루고 있다.

이재율 부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1997년 IMF에 구제금융을 신청한 해고 경기도시공사 창립한 해다. 여러분은 지난 20년간 정말 많은 일들을 했다”며 “파주 LCD단지, 광교신도시, 판교테크노밸리, 평택 고덕신도시, 남양주 다산신도시 정말 대단한 일들을 해냈다. 앞으로 경기도시공사가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경기도와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나갈 것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이날 비전 선포식에서 김용학 사장은 “공사는 20년 동안 매출액 60배, 사업규모 140배의 눈부신 양적 성장을 했지만,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적 책임을 다했는지 자문하게 된다” 면서 “앞으로 20년은 도민과 함께 더불어 행복한 도시를 만들고, 사회와 동반 성장하는 공기업”이 되겠다는 뜻을 밝혔다.

최원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