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다시 친딸찾기 돌입 & 남편 임호 의심 ‘이목집중’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다시 친딸찾기 돌입 & 남편 임호 의심 ‘이목집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7일 방송된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83회에서는 사망한 친딸이 살아있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진 송연화(박현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송연화는 김한수(김진서 분)과 함께 소외계층 월동 지원차 친딸 이은솔의 양부모 집을 찾아갔다. 하지만 양부모가 이미 이사를 갔다는 집주인의 말에 의문을 품었다. 

직감적으로 친딸의 사망과도 연관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 송연화는 김한수에게 “그 사람들… 혹시 우리 은솔이에 대해서도 거짓말한 거 아닐까요? 은솔이의 물건을 가지고 있었다면 그 사람들이 우리 은솔이의 소재를 알고 있다는 얘기도 되거든요”라며 행방불명된 친딸 찾기에 다시 돌입해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에 새로운 판도를 예고했다.

이어 다음날 방송된 84회에서 송연화가 친딸의 실종사건과 관련해 남편 한태성(임호 분)을 의심하기 시작하며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전개를 이끌었다. 

이렇듯 친딸의 실종과 관련된 퍼즐을 하나씩 맞추어 나가고 있는 그녀에게 앞으로 어떤 사건들이 펼쳐질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꽃피어라 달순아’는 매주 월~금 KBS2에서 오전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