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SBS 연예대상’ 미운우리새끼 어머니들 대상! 폭풍오열 이상민 “효도할 정도 되니 아프시다”
‘2017 SBS 연예대상’ 미운우리새끼 어머니들 대상! 폭풍오열 이상민 “효도할 정도 되니 아프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7 SBS 연예대상’ 미운우리새끼
▲ ‘2017 SBS 연예대상’ 미운우리새끼
30일 방송된 2017 SBS 연예대상에서 '미운우리새끼'의 어머님들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송에서 '미운우리새끼' 김건모 母 이선미 여사, 박수홍 母 지인숙 여사, 토니안 母 이옥진 여사, 이상민 母 임여순 여사의 수상을 알렸다. 이날 임여순 여사는 몸이 아파 참석하지 못했다.

뜻밖의 수상 소식에 어머님들과 박수홍, 김건모는 놀라운 표정을 지었고, 이날 사회를 맡은 이상민은 눈물을 보였다.

지인숙 여사는 “아들 덕분이다. 자랑스러운 프로가 되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고, 이옥진 여사는 “아들 중에 받겠지 했는데 놀랬다. 시청자분께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선미 여사는 “더욱더 재미있고 유익한 프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하기도 했다.

또한 폭풍 오열로 눈길을 사로잡았던 이상민은 “자신이 효도를 못할땐 어머니가 건강했다. 하지만 이제 조금 효도할 수 있을 정도가 되니 어머니가 자주 아프다. 오늘도 이자리에 나오고 싶어했는데 병원에 계시게 돼 너무 슬펐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