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신년특집 대토론, 50대 시청자 잡았다! UAE 특사 공방 ‘최고의 1분’
JTBC 신년특집 대토론, 50대 시청자 잡았다! UAE 특사 공방 ‘최고의 1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신년특집 대토론
▲ JTBC 신년특집 대토론
2일 JTBC가 뉴스룸 신년특집 대토론으로 마련한 ‘2018년 한국 어디로 가나?’가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TNMS (전국 3200가구에 거주하는 약 9천명 대상)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손석희 사회, 유시민 작가, 박형준 교수,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 대표가 출연하여 치열한 토론을 벌인 ‘2018년 한국 어디로 가나?’는 시청률(유료가입) 1부 6.9%, 2부 6.5%을 기록하며 이날 종편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자 수로는 1부 163만7천명, 2부는 166만명이 시청한 것으로 집계되어 새해를 맞이하면서 나라 걱정에 시청자들이 함께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1부 토론을 가장 많이 시청한 성연령층은 남자 50대로 시청률 5.7%를 보였고, 2부는 여자 50대가 가장 많이 시청하여 5.5%를 보였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외교 안보, 적폐청산, 개헌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토론중 최고 1분 시청률은 UAE 특사에 대해서 공방을 펼칠때로 시청률이 9.3%까지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