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손예진과 호흡…게임회사 캐릭터 디자이너役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손예진과 호흡…게임회사 캐릭터 디자이너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정해인.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 배우 정해인.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정해인이 JTBC 기대작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출연을 확정, 손예진과 호흡을 맞춘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는 ‘그냥 아는 사이’로 지내던 두 남녀가 사랑에 빠지면서 그려가게 될 ‘진짜 연애’에 대한 이야기. 깊은 의미와 섬세한 감각을 모두 담은 연출로 믿고 보는 안판석 감독이 ‘아내의 자격’, ‘세계의 끝’, ‘밀회’ 이후 JTBC에서 4번째로 만드는 작품으로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정해인은 컴퓨터 게임회사 기획 겸 캐릭터 디자이너 ‘서준희’를 연기한다. 준희는 해외 파견 근무를 마치고 한국 본사로 3년 만에 돌아온 인물. 자유롭게 살다 귀국하는 것이 달갑지 않았지만, 윤진아(손예진)를 다시 만나면서 모든 게 달라졌다. 티를 낼 수 없고 티내선 안 되는 비밀인데, 그녀에게 자꾸 눈이 가고 손을 뻗고 싶다.

훈훈한 외모와 뛰어난 연기력을 통해 차기작이 기대되는 대세 배우로 떠오른 정해인. 최근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슬기로운 감빵생활’, 영화 ‘역모’, ‘흥부’로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탄탄한 연기 행보를 걷고 있는 정해인은 ‘예쁜 누나’에서 첫 로맨스 드라마의 남자주인공을 맡았다. 이에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진짜 연애 이야기와 자유분방한 성격이지만 사랑 앞에서는 누구보다 진지한 서준희 캐릭터에 매력 느꼈다”며 이번 작품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말했다.

한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언터처블’과 ‘미스티’ 후속으로 오는 3월 JTBC 방송 예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