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임호에게 비밀 계획·정체 들켰다! 복수 계획 올스톱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임호에게 비밀 계획·정체 들켰다! 복수 계획 올스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25일 방송된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 118회에서는 한태성(임호 분)을 향한 복수에 마무리할 준비를 다 마친 송연화(박현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녀는 요리학원에 간다는 명목으로 집 밖으로 나와 은밀히 비밀 사무실로 갔다. 그 곳에서 김한수(김진서 분)와 자신에게 큰 힘을 보태줄 창석을 만나 “한태성의 경영상 실책을 문제 삼아 임시 주총을 열어주세요. 우리 쪽 주주들을 규합해서 한태성을 해임시키는 게 제 목표에요”라는 결연한 의지를 다짐하기도. 

아무도 멈추지 못하는 송연화의 계획은 일사천리로 진행되는 것처럼 보였으나 불청객의 등장으로 복수는 수포로 돌아갈 위기를 맞았다. 바로 한태성이 은밀히 그녀를 미행해 모든 사실을 알게 됐기 때문.

방송 말미에도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는 이어졌다. 송연화는 자신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는 한태성의 계략을 우연히 듣게 됐고, 숨도 쉬지 못할 만큼 크나큰 충격을 받았다. 하지만 이내 현실을 직시한 그녀는 사력을 다해 집에서 도망쳤고, 한태성 역시 이를 놓치지 않기 위해 송연화의 뒤를 쫓았다. 

그 때, 자신을 향해 돌진하는 자동차를 미처 피하지 못하는 송연화의 모습으로 드라마는 강렬한 엔딩을 맞이해 과연 그녀에게 무슨 사건이 펼쳐질지 많은 사람들의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한편, ‘꽃피어라 달순아’는 매주 월~금 KBS2에서 오전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