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서현, 삼지연 관현악단 서울공연 깜짝 출연…北예술단과 ‘우리의 소원’ 불러
소녀시대 서현, 삼지연 관현악단 서울공연 깜짝 출연…北예술단과 ‘우리의 소원’ 불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 공연에서 가수 서현이 함께 '우리의 소원'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르고 난 뒤 손잡고 있다. 연합뉴스
▲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 공연에서 소녀시대 서현이 함께 '우리의 소원'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르고 난 뒤 손잡고 있다. 연합뉴스
소녀시대 서현이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과 함께 공연을 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의 두번째 공연이 있었다.

이날 공연에서 북한 예술단은 강릉에서와같이 북한 가요 '반갑습니다'로 문을 연 서울공연에서도 한국 가요 'J에게'·'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당신은 모르실 거야'·'다함께 차차차, 북한 가요 '비둘기야 높이 날아라', 서양 관현악곡 메들리 등이 펼쳐졌다.

특히 서울공연의 마지막 무대에서 소녀시대 멤버 서현이 깜짝 출연하며 객석의 환호를 받았다. 서현과 북한 여성 중창단은 손을 잡은 채 '우리의 소원'을 함께 부르는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