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강다니엘, 특이 식성 공개 "핫소스 애호가"
'냉장고를 부탁해' 강다니엘, 특이 식성 공개 "핫소스 애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는 워너원 강다니엘. JTBC
▲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는 워너원 강다니엘. JTBC
그룹 원너원의 강다니엘이 "핫소스를 좋아한다"며 특별한 식성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워너원의 강다니엘과 옹성우가 게스트로 출연해 숙소에서 직접 가져온 냉장고를 공개한다. 두 사람은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체력을 관리하기 위해 실천하고 있는 비법을 소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옹성우는 관리 비법을 묻는 MC들의 질문에 "평소 반신욕을 즐겨 하는데 효과를 증폭시키기 위해서 항상 먹는 음식이 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반면, 강다니엘은 "따로 다이어트는 하지 않고 맛있게 먹는다. 다 먹고 살려고 일하는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두 사람은 본인의 입맛을 공개했다. 강다니엘은 "모든 음식에 핫소스를 뿌려 먹는다. 심지어 밥에 비벼먹은 적도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사람들이 쉽게 먹지 않는 식재료가 있는데, 그것을 얼려뒀다가 간식으로 먹는다"라며 특별한 간식거리를 소개하기도 했다.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워너원의 냉장고는 이날 오후 9시 30분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