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지상렬 "오늘(28일) 내 혀로 문신하는 날"
'컬투쇼' 지상렬 "오늘(28일) 내 혀로 문신하는 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파워FM '컬투쇼'에 개그맨 지상렬이 스페셜 DJ로 나섰다. SBS
▲ SBS 파워FM '컬투쇼'에 개그맨 지상렬이 스페셜 DJ로 나섰다. SBS
개그맨 지상렬이 '컬투쇼' 스페셜 DJ로 나선 소감을 밝혔다.

지상렬은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스페셜 DJ로 출연해 "사람이 살면서 참 살아 볼만하다는 생각이 든다. 살면서 '컬투쇼'에 내 혀로 문신하는 날이 올 줄 몰랐다"고 입담을 뽐냈다.

이에 김태균은 "이틀간 스페셜 DJ로 도움을 주시기로 했다. 형님의 현란한 애드리브 정말 영광이다"라고 응수했다.

지상렬은 "2시부터 4시까지 107.7MHz에서 태균 씨와 교집합을 이룰 줄은 몰랐다"며 "RPM 좀 올려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시탈출 컬투쇼'는 평일 오후 2시~4시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