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서구청장 후보, "주민과 소통하는 경청의 선거운동 할 것"
이재현 서구청장 후보, "주민과 소통하는 경청의 선거운동 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현 후보의 감성 초대장

이재현 더불어민주당 서구청장 후보가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을 하루 앞두고 서구 주민과 소통하는 선거운동을 다짐했다.

주민 의견을 귀담아듣는 경청청(傾聽廳)으로의 서구청 조직 개편을 약속한 이 후보는 31일 오전 7시 가정동 오거리에서 서구 민주당 의회의원 후보와 함께 출근인사로 본격적인 선거에 나선다.
첫 유세지로 결정된 가정동 지역은 신도심인 루원시티와 정서진 중앙시장을 중심으로 형성된 구도심이 함께 위치한 지역이다.

이 후보는 “원도심 활성화를 통한 신·구 도심의 균형발전을 상생의 지역공약으로 내세운 의미를 되새기고, 구민 여러분께 신도심의 가치 제고와 구도심 활성화를 통한 지역 재생사업의 조화로운 추진 의지를 알리기 위해 첫 유세를 가정동 오거리로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는 검단사거리에서 출근인사 합동유세를 가진 후, 오전 10시 서구청 앞에서 민주당의 지방선거 출마자들과 함께 본격적인 선거운동 돌입을 알리는 유세 출범식을 가질 예정이다.

김준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