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가짜 변호사 박형식, 운동화 버리고 구두 신다
'슈츠' 가짜 변호사 박형식, 운동화 버리고 구두 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슈츠'에서 고연우 역으로 열연 중인 배우 박형식.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 '슈츠'에서 고연우 역으로 열연 중인 배우 박형식.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슈츠' 박형식이 변신한다.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 제작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측은 30일 고연우(박형식)의 성장과 변화를 시각적으로 강렬하게 보여주는 장면을 기습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 변신한 고연우의 모습이 강렬하고 멋져서 한 번, 그의 변화가 궁금해서 또 한 번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진 속 고연우는 자신의 원룸에서 출근을 준비하고 있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눈에 띄게 확 달라진 고연우의 비주얼. 이마를 드러낸 헤어스타일은 물론, 그 동안 최강석이 몇 번이고 말했던 변호사의 무기 '슈츠'도 바꿔 입은 것이다. 뿐만 아니라 고연우의 시그니처였던 운동화 대신, 딱 떨어지는 구두까지. 한층 더 남자답고 강렬해진 고연우의 이미지가 시선을 강탈한다.

동시에 또 궁금증을 자극하는 것이 고연우의 자못 심각한 표정이다. 침대에 앉아 생각에 잠긴 표정, 거울 속 자신을 바라보는 진중한 눈빛 등이 고연우의 굳은 다짐 혹은 깊은 고뇌를 암시하는 것처럼 보이기 때문이다. 과연 고연우는 무엇 때문에 이렇게 달라진 것일까. 그는 이렇게 달라진 모습으로 어떤 활약과 성장을 보여줄 것인가.

제작진은 "오늘(30일) 방송되는 11회에서는 고연우의 확 달라진 모습을 확인하실 수 있을 것이다. '슈츠' 속 성장스토리, 그 중심에 서 있는 고연우가 어떤 변신을 할 것인지 이를 통해 또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 것인지, 배우 박형식은 또 어떤 연기로 고연우를 그리며 시청자를 사로잡을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고연우의 180도 달라진 모습, 이를 통한 특별한 성장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는 '슈츠' 11회는 오늘(30일) 오후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