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위너원 옹성우 "헤이즈 장문의 편지…눈물이 날 정도"
'최파타' 위너원 옹성우 "헤이즈 장문의 편지…눈물이 날 정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그룹 위너원 옹성우와 이대휘가 헤이즈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표현. SBS
▲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그룹 위너원 옹성우와 이대휘가 헤이즈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표현. SBS
그룹 워너원 옹성우와 이대휘가 헤이즈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워너원는 5일 방송된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옹성우와 이대휘는 최근 유닛 더힐로 헤이즈와 함께 호흡을 맞춘 것에 대해 언급했다. 옹성우는 "헤이즈 선배가 저희를 정말 아껴줬다. 콘서트가 끝나고 장문의 편지를 문자로 보내줬는데 그것만 봐도 눈물이 날 정도였다"고 했다.

이어 그는 "무대를 하면서 팬들의 마음을 이해하게 됐고, 가사에 감정을 넣어 노래하는 우리의 모습에 많은 걸 느꼈다더라"고 이야기했다.

이대휘는 "실제로 리허설 때 헤이즈가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고 콘서트 일화를 전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