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 비하인드컷 공개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 비하인드컷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의 생생한 현장을 엿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 이매진아시아
▲ MBC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의 생생한 현장을 엿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 이매진아시아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의 생생한 현장을 엿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연출 최준배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 측은 26일 허준호 장기용 진기주 윤종훈 김경남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극 중에서 악마의 본성을 드러내던 허준호, 만나면 눈물을 글썽이던 장기용 진기주, 그리고 냉철한 카리스마의 윤종훈과 쌓인 울분을 잘못된 방식으로 표출하던 김경남까지 모두 맡은 캐릭터와 달리 웃음꽃 활짝 핀 모습이어서 눈길을 끈다.

장기용과 진기주는 '심쿵 눈맞춤' 장면에서 서로를 달달한 꿀 눈빛으로 바라보다 웃음이 빵 터진 모습이다. 두 사람은 현실에서도 케미가 폭발, 현장에서도 찰떡 호흡을 과시하고 있다는 후문.

장기용은 즐겁게 촬영을 하는 와중에도 꼼꼼히 대본을 체크하며 '채도진' 캐릭터를 만들어가고 있다. 진기주는 바쁜 촬영 스케줄에도 스태프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는 비타민 역할을 자처했다. 손에 피 분장을 하고 카메라를 향해 '앙' 포즈를 취하며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명불허전 스릴러 담당 허준호도 촬영장 분위기를 풀어주는 인물 중에 한 명. 환한 웃음으로 주변 사람들의 긴장을 풀어주며 촬영을 이끌어가는 허준호의 모습은 그가 왜 '명품 배우'로 불리는지 알 수 있다.

냉철함으로 중무장한 길무원 역의 윤종훈은 날카로운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훈훈한 오빠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해 시선을 고정시킨다. 김경남도 극중 위협적인 면모와 달리 화단에 걸터앉아 다리를 대롱대롱 흔들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리와 안아줘' 제작진은 "시청자분들의 사랑으로 긍정 에너지를 충전한 배우들이 더욱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 완성도 높은 작품을 보여 드리기 위해 모두가 노력하고 있으니, 오는 목요일 30분 일찍 시작되는 '이리와 안아줘' 19, 20회도 꼭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리와 안아줘'는 오는 27일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중계방송으로 인해 결방되고 28일 오후 9시 30분 19, 20회가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