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이용, 알고보니 휘문고 동창사이…송승환도 친구
손석희 이용, 알고보니 휘문고 동창사이…송승환도 친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이웨이'에 가수 이용이 출연한다. TV조선
▲ '마이웨이'에 가수 이용이 출연한다. TV조선
가수 이용이 화려한 인맥을 공개하며 과거를 회상한다.

28일 방송될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는 1982년 '잊혀진 계절'을 발표하고 곧바로 가왕 조용필과 라이벌 구도를 형성하기도 했던 가수 이용의 인생이야기가 펼쳐진다. 이용은 80년대 최고의 히트메이커 조용필의 7년 연속 최고 인기상을 저지한 가수로 기록을 남기도 했다.

이용은 고교시절 성악가를 꿈꾸기도 했었다며 학창시절부터 그의 재능을 알아본 학우들 사이에서 인기가 좋았다고 회상한다. 특히 휘문고등학교를 졸업한 그에게는 언론인 손석희와 배우 송승환이라는 특별한 친구들이 있다.

학창시절 세 사람은 굉장히 막역했던 사이라고. 이용은 "승환이가 MC를 보고, 나는 거기서 팝송을 불렀다. 노래를 부르고 있으면 손석희가 와서 '팝송을 정말 잘 부른다'며 나중에 가수를 하라고 했었다"고 당시를 회상한다.

이날 이용은 절친한 후배 가수 박남정과 듀엣 무대를 꾸미는 모습도 공개한다. 장르는 다르지만, 당대 최고의 인기 가수였던 두 사람은 음악이란 이름으로 뭉쳐 오랜 세월을 함께 했다.

박남정은 "관객을 굉장히 편하게 해주는 보컬을 가진 우리나라에 몇 안 되는 가수가 아닐까 생각해요"라고 선배 이용을 추켜세운다. 이어 자신의 '잠버릇'때문에 이용이 DJ였던 라디오 프로그램 생방송에 두 번이나 펑크 냈다는 일화를 전하며, 당시 크게 실망해 이용이 한동안 박남정을 피했었던 일화를 고백한다.

가슴을 울리는 이용의 노래와 그 노래 속에 녹아있는 그의 인생까지 들여다볼 수 있는 '마이웨이' 이용 편은 오늘(2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