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상의 창립 133주년 기념식 개최
인천상의 창립 133주년 기념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 센트럴파크 호텔에서 열린 인천상공회의소 창립 제133주년 기념 및 제36회 상공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박남춘 인천시장,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등 내빈, 상공대상 수상자들이 기념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인천상공회의소 제공
▲ 3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 센트럴파크 호텔에서 열린 인천상공회의소 창립 제133주년 기념 및 제36회 상공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박남춘 인천시장,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등 내빈, 상공대상 수상자들이 기념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인천상공회의소 제공
인천상공회의소는 3일 창립 제133주년 기념식을 맞아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는 자세로 기업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인천 송도센트럴파크호텔에서 열린 이날 기념식에는 취임 후 첫 외부일정을 가진 박남춘 인천시장과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3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은 제36회 상공대상 시상, 인천시 우수기업인과 장기근속 모범근로자 표창 수여 등 각종 시상식이 열렸다.

제36회 상공대상 시상식에선 지난달 20일 인천경제와 상공업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선정된 신경하 ㈜셀트리온 이사와 장용수 ㈜바낙스 대표이사 등 5명의 수상자가 트로피와 순금메달을 전달받았다.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은 “지난 133년 동안 인천상공회의소는 온갖 시련과 고통 속에서도 인천지역 사회와 협력하여 인천경제를 발전시키는데 헌신해 왔다”며 “앞으로도 상공인과 함께 급변하는 환경을 극복, 인천지역 경제가 세계로 뻗어가고, 인천이 세계적인 산업도시로 거듭나는데 더욱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상의는 1885년 인천객주회를 모태로 오늘날까지 긴 역사를 이어오며 인천경제 발전에 기여해 오고 있는 종합경제단체다.

이관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