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 애틋한 눈빛 포착…허준호 탈주 또 위기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 애틋한 눈빛 포착…허준호 탈주 또 위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 진기주 스틸 컷을 공개. 이매진아시아
▲ MBC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 진기주 스틸 컷을 공개. 이매진아시아
장기용과 진기주가 깊은 밤 잠들지 못하고 애틋한 눈빛을 교환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연출 최준배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 측은 11일 장기용 진기주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윤희재(허준호)는 자신이 탔던 호송차가 전복되자 틈을 놓치지 않고 탈주해 시청자들을 충격의 도가니에 빠트렸다. 희재의 탈주 소식에 한재이(진기주)는 바닥에 주저앉아 공포에 덜덜 떨어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채도진(장기용)은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재이를 바라보고 있다. 재이는 그런 도진을 안심시키듯 미소를 짓고 있어 애틋함을 자아낸다. 또힌 도진과 재이는 서로 다른 침대에 누워 깊은 생각에 빠져 있다. 쉽게 잠을 이루지 못하는 이들의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두 사람이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도진이 재이를 찾아가 "당분간 같이 지내자. 밤이고 낮이고 네 옆에 있게 해달라고"라고 남자친구로서 든든한 모습을 보여줬다. 위기의 상황에서도 서로를 향한 도진과 재이의 굳건한 마음에 두 사람을 향한 응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리와 안아줘' 제작진은 "희재의 탈주로 다시 위기를 맞은 도진과 재이가 불안함에 떠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두 사람이 처한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나갈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리와 안아줘'는 오늘(11일) 오후 10시 25, 26회가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