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 측 "악플에 강경 대응…선처·합의 없다"(공식)
심은진 측 "악플에 강경 대응…선처·합의 없다"(공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심은진의 소속사가 악성 댓글에 선처나 합의가 없는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이매진아시아
▲ 배우 심은진의 소속사가 악성 댓글에 선처나 합의가 없는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이매진아시아
배우 심은진의 소속사가 악성 댓글에 강력 대응하기로 했다. 아티스트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 추가 피해를 막기 위해서다.

이매진아시아는 11일 "당사 아티스트 '심은진'을 대상으로 온라인 및 SNS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악의적인 허위사실 유포, 인신공격, 성희롱, 비방,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매진아시아는 "꾸준한 모니터링으로 진위 여부에 상관없이 심은진에게 악의적인 의도를 가진 일부 네티즌이 상습적인 악성 게시물과 댓글에 대한 자료 수집을 마친 상태"라며 "금일 고소장을 제출할 것으로 추후 진행 사항은 다시 안내 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법적 대응은 심은진의 인격권을 지키고 더 나은 활동을 보여주기 위한 것이다. 계속적으로 비난하고 괴롭혀온 일부 악성 네티즌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다는 소속사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이매진아시아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해당 글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법에 의거하여 정당한 대가를 치를 수 있도록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강경하게 대응 할 것"이라며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피해 사례들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지속적으로 취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심은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기덕 관련 루머를 퍼뜨리는 한 네티즌들 향해 "저번에 한차례 경고했음에도 불구하고 또 어리석은 짓을 하셨다. 저는 이제 봐주는 것 따위, 합의 따윈 없음을 알려드린다. 그동안의 모든 자료가 저에게 있고 이번엔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까지 하셨으니 저는 내일 경찰에 신고할 예정이다. 오늘까지만 발뻗고 편히 주무시라"며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