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제시 "이상민 사랑한다…16살 때부터 잘 될 거라 조언"
'컬투쇼' 제시 "이상민 사랑한다…16살 때부터 잘 될 거라 조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수 제시가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SBS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 가수 제시가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SBS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가수 제시가 그룹 룰라 출신 방송인 이상민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제시는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이상민 오빠 너무 좋다. 최고다. 대선배이신데, 제가 16살 때부터 저를 좋아했다. '너는 될 거다'라고 얘기해주셨다"고 말했다.

제시는 "저는 16살 때부터 활동했지만 잘 된 건 4년 전부터였다. 어릴 때는 (한국) 문화도 잘 몰랐고 서툴렀다"며 "하지만 이상민 오빠는 때가 올 거라고 했다. 항상 신경 써줬다. 고맙다"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저는 지금까지도, 오빠가 무슨 나쁜 짓을 해도 사랑한다. 너무 좋은 사람이다. 그만큼 너무 고마운 사람이다"라며 거듭 고마워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제시와 함께 다비치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