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숀 음원차트 논란에 "의혹 명백히 밝혀져야"(전문)
박진영, 숀 음원차트 논란에 "의혹 명백히 밝혀져야"(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수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 가수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가수 박진영이 숀의 음원차트 논란에 대해 수사를 요청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진영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음원순위 조작에 관한 의혹들이 제기되어 의혹을 제기하는 분들과 또 의혹을 받는 분들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운을뗐다.

그는 "업계의 여러 회사들과 이 문제에 대해서 논의를 마치고 문화체육관광부, 공정거래위원회에 우선 조사를 의뢰하고 추가 결과에 따라 검찰에도 이 문제를 의뢰할 계획"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박진영은 "제기되고 있는 의혹들이 명백히 밝혀져 하루빨리 아티스트들과 회사들이 본래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앞서 숀의 '웨이 백 홈(Way back Home)'이 갑작스럽게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하면서 사재기 의혹이 불거졌다. 1위를 유지하던 JYP 소속 트와이스는 2위로 밀려나게 됐다. 하지만 숀은 이를 즉각 부인, 숀은 18일 악플러들에 대한 고소장도 접수한 상황이다.

다음은 박진영 인스타그램 전문

공정한 경쟁과 평가는 어느 분야가 발전하는데 초석이 됩니다. 최근 음원순위 조작에 관한 의혹들이 제기되어 의혹을 제기하는 분들과 또 의혹을 받는 분들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이미 유관부서인 문화체육관광부에 조사를 의뢰한 회사도 있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저희 또한 , 업계의 여러 회사들과 이 문제에 대해서 논의를 마치고 문화체육관광부, 공정거래위원회에 우선 조사를 의뢰하고 추가 결과에 따라 검찰에도 이 문제를 의뢰할 계획입니다.

제기되고 있는 의혹들이 명백히 밝혀져 하루빨리 아티스트들과 회사들이 본래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