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결단 로맨스' 이시영, 사랑스러운 호르몬 집착女 변신
'사생결단 로맨스' 이시영, 사랑스러운 호르몬 집착女 변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새 월화 드라마 '사생결단 로맨스'  방송 캡처. MBC
▲ MBC 새 월화 드라마 '사생결단 로맨스' 방송 캡처. MBC
이시영이 넘사벽 사랑스러움으로 안방극장을 제대로 접수했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MBC 새 월화 드라마 '사생결단 로맨스'에서는 이시영이 호르몬 집착녀, 내분비내과 의사 주인아 역을 맡아 첫 등장부터 남다른 사랑스러움으로 보여줬다.

이시영은 사고 이후 성격이 정반대로 변한 승주(지현우)에게 호기심을 드러내며 담당의를 자처했다. 모두 승주를 무서워하는 상황임에도 자신의 관심 분야인 호르몬에 문제가 있는 것에 누구보다 기뻐하며 접근하는 모습은 웃음을 터트렸다.

이시영은 병원 곳곳에서 승주의 행동을 관찰하며 호르몬의 문제임을 확신했다. 그러나 승주는 이시영이 사고로 죽은 형의 죽음 원인이라고 믿으며 적대감을 폭발시켜 쫄깃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시영이 승주의 불같은 분노와 거부감에도 돌+아이 기질을 제대로 발휘해 대립구도를 형성하며 극적 재미를 한껏 끌어올렸다. 이시영은 자신이 맡은 환자라면 끝까지 책임지는 불도저처럼 밀고 들어갔는데, 승주에게 남성호르몬의 상징인 '테스토스테론' 의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냐며 도발한 것.

승주의 자존심을 건들이며 남성 호르몬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몰고 가는 장면에서는 이시영의 능청스러움이 폭발해 폭소를 자아냈다. 동그란 두 눈으로 다 이해할 수 있다며 승주를 설득하는 이시영의 살아있는 표정 연기는 시청자들의 웃음 포인트가 됐다.

이시영 주연의 MBC '사생결단 로맨스'는 매주 월, 요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