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FNC와 재계약 "전폭적 지원 아끼지 않겠다"
정해인, FNC와 재계약 "전폭적 지원 아끼지 않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정해인. FNC엔터테인먼트
▲ 배우 정해인. FNC엔터테인먼트
㈜에프엔씨엔터는 2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정해인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근 정해인은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국내외에서 주목을 받으면서 드라마 종영 후 상당수의 작품 출연 제안을 받고 있다. 광고계에서도 블루칩으로 떠오르며 자동차, 보험, 유통, 음료 등 10여 개의 광고 계약을 체결했고 지속적인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또한 중국 최대 SNS인 웨이보의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정해인이 오르기도 했으며 최근 해외에서 상승 중인 인기를 증명해 보이듯 타이베이, 방콕, 홍콩, 마닐라, 호치민 등에서 잇달아 해외 팬 미팅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오는 28일에는 첫 국내 팬 미팅을 개최해 많은 팬들과 교감한다.

특히 정해인은 올 하반기에 새로운 작품으로 연기 활동을 더욱 왕성하게 펼칠 예정이다. 또한 FNC는 자회사를 통해 드라마 제작 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을 타깃으로 부가적인 수익을 창출하는 시너지도 기대하고 있다.

FNC 측은 "정해인은 FNC가 발굴부터 트레이닝까지 차별화된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키워낸 첫 번째 배우로서 그동안 서로 쌓아온 신뢰가 재계약의 큰 바탕이 됐다. 짧지 않은 시간 동안 함께해 온 정해인과 앞으로도 동행할 수 있어 기쁘다. 연기 열정이 남다른 정해인이 국내 활동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등 글로벌 활동을 통해 더욱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FNC는 정해인 뿐만 아니라 최근 유재석과의 재계약도 체결하면서 소속 연예인들과 두터운 신뢰를 보여주고 있다. 또한 탄탄하게 구축해온 배우 및 예능 라인업과 성공적인 트레이닝 시스템 속에서 육성하고 있는 신인들을 통해 매니지먼트사업 부문에서 구체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어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서의 영향력을 키워가고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