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최일구 앵커 초청 특강 2018 ‘제4회 소통 인문학 아카데미’ 개최
양평군, 최일구 앵커 초청 특강 2018 ‘제4회 소통 인문학 아카데미’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02 양평군 소통 인문학 아카데미 개최
양평군은 오는 20일 오후 4시부터 양평군 군민회관에서 최일구 앵커의 ‘역경을 넘어 희망을 향해’라는 주제로 2018년 ‘제4회 소통 인문학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은 최일구 앵커 본인이 겪었던 역경을 극복하기 위한 고군분투를 특유의 유쾌함으로 풀어갈 예정이다.

특히 역경을 넘어서기 위해선 높은 자존감만큼은 사수해야한다고 강조하며, 최근 자신의 삶에 대해 정확한 목표를 정하지 못하고 나태해지는 동시에 스스로를 소중히 여기지 못하는 현대인들에 대한 자존감 수업으로 진행된다.

최일구 앵커는 1985년 MBC에 입사해 기자, 주말 뉴스데스크 앵커로 활동했다. MBC 보도국 제작국 스포츠 취재팀장, MBC 보도 제작국 부국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는 MBN 뉴스 앵커,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진행자 등으로 활동 중이다.

소통 인문학 아카데미는 다양한 분야의 명사초청을 통해 주민들의 인문학적 소양 함양 기회를 제공하기 위하여 매 홀수 달 개최되며, 다음(5회차) 아카데미는 11월 16일 오후 4시 군민회관에서 방송인 유인경의 ‘매력적인 사람들의 1% 비밀’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