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본부 양주시에 긴급구호비 등 1억300만원 지원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본부 양주시에 긴급구호비 등 1억30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동모금회 지원금 전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는 지난 20일 양주시청을 방문해 양주시 저소득층을 위한 한가위 생계비와 집중호우 피해 회복을 위한 긴급구호비 1억3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대순 부시장, 기부자 대표로 아너소사이어티 ㈜하나 서재원 대표, 김경희 북부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북부사업본부는 이날 총 400가구에 전달될 생계비 4천만원, 집중호우 피해가정들을 위한 6천300만원의 긴급구호비를 각각 지원하는 것으로 지원금은 각 읍면동 취약계층과 수해피해 가구에 모금회를 통해 입금될 예정이다.

김경희 북부사업본부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가정을 위해 긴급구호비를 특별 편성해 지원했다”며 “이번 지원으로 피해를 입은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순 부시장은 “지난 태풍 솔릭으로 인해 수해피해를 입은 가정들을 위해 특별 지원금 편성과 추석맞이 저소득층 생계비를 지원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양주시에서도 수해복구와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