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삼랑성 문화축전 10월6일부터 9일간 강화전등사에서 개최
제18회 삼랑성 문화축전 10월6일부터 9일간 강화전등사에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랑성 역사문화축전 조직위원회는 10월 6일부터 14일까지 강화 전등사에서 제18회 삼랑성 문화축전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축전은 고려개국 1천100주년을 맞아 ‘천 년의 꿈’ 주제로 진행된다.

축전에는 호국영령을 위한 영산 대재, 강화출신 박계석 순국선열 위령제, 삼량고 학생들이 펼치는 고려 원종 임금 행차 재현 등 독특한 볼거리가 많다.

이 밖에도 남사당놀이, 마당극 통화리 경로당, 현대미술 중견작가전, 강화 개성 고려유적 및 연꽃 사진전 등 다양한 행사가 준비돼 있다.

승석(전등사 주지) 위원장은 “올해는 고려 개국 1,10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로 축전에 고려의 정신을 담으려 애썼다” 며 “고려가 갖은 다원성, 자주성, 통합성, 포용성, 창의성은 여전히 유효한 정신으로 축전을 통해 우리 역사의 자긍심을 느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의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