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寒露...기온 뚝 ’쌀쌀’
오늘 寒露...기온 뚝 ’쌀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로(寒露)인 8일 경기지역은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가운데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쌀쌀할 것으로 전망됐다.

수원기상대는 7일 “이날 밤부터 북쪽에서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떨어져 8일 아침 일부 산간지방에는 얼음이 어는 곳이 있을 정도로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고 예보했다.

이에따라 8일 아침 최저기온이 남양주·가평 2도, 의정부 3도, 이천 5도 등 경기지역 대부분이 평년보다 3∼5도 가량 떨어진 2∼13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또 서해안 지방을 중심으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아침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수원기상대 관계자는 “아침 최저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한낮과 기온변화가 심해 일교차가 큰만큼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며 “농촌지역에서도 수확을 앞둔 농작물 관리에 주의가 요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쌀쌀한 날씨는 오는 10일까지 지속된 뒤 주말에는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이용성기자 leeys@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