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산업진흥원, ‘2018년도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지원사업’ 착수
군포산업진흥원, ‘2018년도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지원사업’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산업진흥원은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지원사업에 참여할 소공인 지원 신청서를 사업종료시인 2019년 1월, 예산 소진 시까지 접수한다.

지원 대상은 군포1동(당정동?당동) 일대 집적지구에 소재하고 있는 금형 분야 제조업 소공인이다.

기업 제품 홍보를 위한 카탈로그 및 동영상 제작을 지원하는 ‘홍보물 제작 지원사업’, 국내외 전시회 및 상담회 등을 지원하는 ‘판로개척 지원사업’, 소공인의 열악한 업무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기업환경 개선사업’, 소공인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전문가 자문을 지원해 주는 ‘컨설팅 사업’등 총 4개 지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홍보물 제작 지원사업은 11개사에 각 200만원, 판로개척지원사업은 10개사에 각 300만원, 기업환경 개선사업은 10개사에 300만원, 컨설팅 사업은 15개사에 각 100만원을 선택적으로 지원하며 중복신청도 가능하다고 하였다. 또한 소공인의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사업과 벤치마킹을 위한 선진지 견학사업은 10월 중에 추진한다.

군포산업진흥원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금형제조업 분야 소공인 특화지원센터로 지정 받아 앞으로 관내 금형소공인의 도약과 성장을 위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도시형소공인 집적지구로 지정되어 2019년 6월부터 관내 금형소공인을 위한 접촉/비접촉식 3차원 측정기, 조도/형상측정기, 레이저스캐너 등 측정장비와 교육실, 회의실 등 인프라를 제공하여 소공인 경쟁력 향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군포=김성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