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인사이드' 이민기, 서현진 母 앞 무릎 꿇어…왜?
'뷰티인사이드' 이민기, 서현진 母 앞 무릎 꿇어…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뷰티인사이드' 이민기의 현장 스틸 컷.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 JTBC '뷰티인사이드' 이민기의 현장 스틸 컷.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이민기가 사랑을 위해 무릎을 꿇었다.

JTBC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극본 임메아리 연출 송현욱 제작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측은 29일 서도재(이민기)와 어린이 세계(문우진) 한세계 모친 한숙희(김희정)의 처음인 듯 처음 아닌 어색한 3자 대면 현장을 포착했다.

지난 방송에서 한세계(서현진)와 서도재는 누가 봐도 티 나는 비밀 연애를 시작했다. 유우미(문지인 분)와 정주환(이태리)의 속을 태웠지만 풋풋하고 설레는 두 사람의 몰래 데이트는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까지 자극했다. 마냥 행복할 것만 같은 한세계와 서도재의 로맨스가 이어진 가운데, 한세계의 변신이 또다시 시작되며 궁금증을 증폭했다. 이번에는 어린이로 변한 한세계. 그의 비밀을 모르는 엄마 한숙희가 갑자기 집으로 들이닥치며 긴장감이 고조됐다.

공개된 사진은 상견례(?)라고 하기엔 세상 어색하고 낯선 서도재와 한숙희, 어린이 한세계의 대면 현장을 담고 있다. 서도재의 기습방문에 한숙희도 놀랐지만 어린이 한세계를 처음 본 서도재도 당황스럽기는 마찬가지다. 한숙희 역시 어린이 한세계가 자신의 딸이라고는 생각지도 못하고 있는 상황. 묘하게 얽힌 세 사람의 만남에 호기심이 증폭된다. 이어진 사진 속 서도재는 한숙희 앞에 무릎을 꿇고 때아닌 석고대죄에 돌입한다. 시크하고 도도했던 항공사 본부장의 아우라를 버리고 단호한 표정으로 문 앞에 버티고 선 서도재. 그를 바라보는 한숙희와 한세계의 표정에 깃든 당혹감은 예측 불가의 전개를 예고한다.

비밀을 숨기기 위한 어린이 한세계와 서도재의 고군분투가 치열하게 펼쳐진다. 두 사람은 세상에 단 하나뿐인 케미로 뜻밖의 장소에서 건전한 데이트(?)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늘 예상을 비껴가는 전개로 짜릿한 설렘을 선사했다.

'뷰티 인사이드' 제작진은 "2막이 열리자마자 한세계의 비밀이 탄로 날 위기가 펼쳐진다. 사랑과 비밀을 지키기 위해 더 끈끈하게 연대하는 한세계와 서도재의 특급 작전이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한다"라며 "더 설레고 짜릿한 2막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뷰티 인사이드' 9회는 오늘(29일) 오후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