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AI 키보드앱 안드로이드 버전에 오타보정 모델링 적용
네이버, AI 키보드앱 안드로이드 버전에 오타보정 모델링 적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타 유발 변인 추출해 딥러닝 학습 거친 모델링 ‘스마트보드’에 탑재
▲ 스마트보드 앱 안드로이드 버전에도 딥러닝 기반 오타보정 모델링이 적용됐다. 사진/네이버
▲ 스마트보드 앱 안드로이드 버전에도 딥러닝 기반 오타보정 모델링이 적용됐다. 사진/네이버

네이버가 자사 AI 키보드 앱의 안드로이드(Android) 버전에도 딥러닝 기반 오타 보정 모델을 적용했다.

네이버는 “스마트보드 앱 업데이트를 통해 지난달 iOS 버전에 선 적용한 딥러닝 기반의 오타 보정 모델링을 안드로이드 버전에도 적용했다”고 31일 밝혔다. 스마트보드 앱 업데이트는 지난 29일 이뤄졌다.

네이버는 상대적으로 작은 모바일 화면에서 키보드 영역의 크기가 한정적인 만큼, 사용자가 입력하고자 하는 내용과 실제 눌린 키가 달라 오타가 발생하는 점에 착안해 오타를 유발하는 여러 가지 변인들을 추출해 딥러닝 학습을 거친 모델링을 스마트보드에 탑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에 업데이트된 스마트보드 iOS 버전에는 메신저상에서 간단한 계산을 돕는 계산기 기능이 신규로 추가됐으며 툴바의 기본 순서가 사용자들의 이용 빈도순에 따라 이모지, 텍스트 이모티콘, 자주 쓰는 문구, 맞춤법, 번역 순으로 변경됐다.

네이버 스마트보드 강경윤 리더는 “스마트보드는 사용자들의 생생한 의견을 서비스에 반영해 개선해나갈 것”이라며 “실제로 사용자 니즈가 많았던 일본어 자판을 iOS 버전에 적용, 안드로이드 버전 적용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백상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