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래퍼 나플라 우승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래퍼 나플라 우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래퍼 나플라 우승 /엠넷 방송 캡쳐
▲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래퍼 나플라 우승 /엠넷 방송 캡쳐

엠넷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의 최종 우승자는 래퍼 나플라가 차지했다.

지난 9일 밤 11시 생방송으로 진행된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파이널 무대에서는 팀 기리보이&스윙스의 나플라가 강력한 경쟁팀인 코드 쿤스트&팔로알토의 키드밀리와 루피를 제치고 우승을 거머쥐었다.

나플라는 첫 번째 라운드에서 밝고 신나는 분위기의 곡 '버클'을 선보였다. 지난 시즌 우승팀 프로듀서인 지코의 피처링이 현장의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 이어 래퍼와 프로듀서의 합동 공연이 펼쳐진 2라운드에서 나플라는 '픽업 맨' 무대를 펼쳤다.

우승이 확정되자 나플라는 "하늘에서 보고 있을 친구 알렉스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 기리보이·스윙스 프로듀서가 고생 많이 했다"며 "엄마, 더 멋질 때 빛날 때 다시 초대할 테니까 그때는 꼭 봅시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쇼미더머니'의 7번째 시즌인 '트리플세븐'은 국내 서바이벌 최초로 베팅 시스템을 도입하면서 이전 시즌과는 확 달라진 그룹 대항전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마지막 회 시청률은 1.4%(유료가구)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