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아파트서 불나 한밤중 주민 대피 소동… 같은 날 오전에는 군내면 섬유공장 화재
포천 아파트서 불나 한밤중 주민 대피 소동… 같은 날 오전에는 군내면 섬유공장 화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전 1시 40분께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의 한 아파트 7층에서 불이 나 약 20여 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주민 4명이 연기를 들이마셨고, 주민 90여명이 한밤중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불은 집 내부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약 2천664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또 같은 날 오전 11시 58분께에는 군내면의 한 섬유공장에서 불이 나 약 1시간 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이 불로 공장에 있던 직원 2명이 연기를 들이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