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민ㆍ관 공동학습 시행, 100인 위원회 구성계획 공개
군포 민ㆍ관 공동학습 시행, 100인 위원회 구성계획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행정에 대한 시민 참여의 장을 넓히기 위해 ‘100인 위원회’ 구성을 공식적으로 표명했다.

시는 지난 9일 ‘협치가 뭐지’라는 주제로 개최한 강연회에서 참여 시민 및 공무원들에게 ‘일방적인 행정 서비스 제공’이라는 기존의 틀을 깨고, 정책 과제 설정부터 결정 및 집행 그리고 평가의 과정 전반에 걸쳐 민ㆍ관이 함께 협력하는 체재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창복 전 서울시 협치자문관과 유문종 수원시 자치분권협의회 위원을 초빙, 민ㆍ관이 공동으로 협치를 공부하는 자리에서 협치 실행 조직으로서의 ‘100인 위원회’를 소개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수차례 시민사회를 향해 말해 왔던 100인 위원회 운영 구상을 구체적으로 밝힌 것은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요청하기 위함”이라며 “내년 7월까지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9월부터 100인 위원회를 실제 운영하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 시장은 지방선거 과정, 취임 준비 기간에 새로운 군포 만들기를 위한 방책으로 거듭 ‘100인 위원회’ 운영 구상을 밝힌 바 있다.

군포=김성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