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대상 최우수작품상에 KBS '불멸의 이순신' 등
방송대상 최우수작품상에 KBS '불멸의 이순신' 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방송협회는 20일 제33회 한국방송대상 최우수작품상에 KBS 드라마 '불멸의 이순신' 등 3편과 우수작품상, 올해의 방송인상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올해의 한국방송대상 최우수작품상은 ▲KBS 드라마 '불멸의 이순신'(방송예술분야) ▲KBS 'KBS스페셜-외환은행 매각의 비밀'(저널리즘분야) ▲마산MBC '얍! 활력천국'(특수대상분야) 등 3편이 선정됐다.

부문별 우수작품상은 ▲MBC 'PD수첩 - 황우석 신화의 난자의혹 등'(보도TV부문) ▲SBS '연애시대'(드라마부문) ▲CBS '시사자키 오늘과 내일'(보도라디오부문)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어린이청소년TV부문) ▲KNN '한반도 환경대재앙 샨샤댐'(지역다큐TV부문) 등 21개 부문에서 25편이 수상작으로 결정됐다.

올해의 방송인 수상자는 ▲KBS 한신평(공로부문) ▲대전MBC 임치환(지역방송인 부문) ▲KBS 김명섭(보도기자부문) ▲CBS 신지혜(아나운서부문) ▲KBS 황상무(앵커부문) ▲MBC 한학수(TV프로듀서부문) ▲SBS 김용정(영상제작부문) ▲김명민(탤런트부문) ▲강유미(코미디언부문) 등 26개 부문에서 26명이 확정됐다.

한국방송대상은 지난해 6월1일부터 올해 5월31일까지 한국방송협회 회원사의 매체를 통해 방송된 작품을 대상으로 심사위원 15명이 10일에 걸쳐 심사했다.

제33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은 9월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며 SBS TV를 통해 전국에 생방송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