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월드디자인시티 국제자문위원회 ‘IDAB’로 재출범
구리월드디자인시티 국제자문위원회 ‘IDAB’로 재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국제자문위원회가 IDAB(Innovation Design Advisory Board)라는 새로 명칭으로 재출범, 사업 성공을 견인한다.

구리시는 지난 2016년 활동 중단과 함께 해체됐던 GWDC 국제자문위원회를 IDAB(Innovation Design Advisory Board)로 재구성, 새롭게 출범하게 됐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9일 오후 7시(미국 현지시간) 뉴욕 맨해튼 코넬 클럽에서 열린 이날 출범식에는 미셀 핀(Michelle Finn) 의장과 래리 커버(Larry Carver) 부의장을 비롯한 30여 명의 위원들이 참석했다. 특히 이 자리에선 구리월드디자인시티 마스터플랜을 수행중인 TVS Design사의 케빈 고든(Kevin Gordon) 사장이 직접 마스터플랜 진행 상황을 프레젠테이션해 참석한 위원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을 불러 모았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국제자문위원회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GWDC 사업의 확실한 성공을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구리시는 이번 국제자문위원회(IDAB)의 재출범과 더불어, 마스터플랜 용역이 완료되는 내년 1월부터 본격적인 행정절차에 돌입할 계획이다.

안 시장은 “이런 거대한 행사는 국내에서는 찾아볼 수 없었다. 그 누구라도 직접 와서 본다면 호스피털리티 디자인산업 시장이 얼마나 거대한 지 실감하게 될 것”이라며 “그러한 대규모 행사가 연중 30회 이상 개최되는 GWDC 조성사업은 성공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안 시장을 비롯한 방문단 일행은 제이콥 자비츠 센터에서 미쉘 핀 의장이 주관하는 BDNY 무역박람회와 HX 호텔 엑스포를 참관했으며, 이 행사에 참가한 국내ㆍ외 업체 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GWDC 사업의 필요성을 재확인했다.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